반응형

린스통에 물 부어서 사용할 필요 없어요!

반응형
728x170

린스통에 물 부어서 사용할 필요 없어요!

안녕하세요. 코코언니에요~

머리를 감을 때 사용하는 린스는 

한방울도 남기지 않고 사용하는게 쉽지가 않죠. 

특히 대용량으로 구입한 린스는 

얼마 남지 않았을 때 펌핑이 안되서 

통에 물을 부어서 사용하는 분들이 많은데요.

오늘 알려드리는 꿀팁만 잘 기억하면

린스통에 물을 부어서 사용할 필요가 없어요^^

대용량 컨디셔너가 얼마 남지 않아서 

아무리 펌핑을 해도 나오지 않네요. 

이럴 때 통에 물을 담아서 사용하는 분들 많으시죠?!

 

 

남은양이 적지 않아서 그냥 버리긴 너무 아깝고, 

굳이 물을 타서 머리감을 때 사용하지 않더라도 

남은 린스를 마지막 한방울까지 알뜰하게 활용할 수 있어요. 

가장 먼저 청소용 세제로 활용하면 아주 좋아요. 

남아 있는 린스를 모아서 분무기에 넣고 

뜨거운물에 녹인 다음 찬물을 섞어주면 

향기좋은 세제가 완성돼요. 

 

 

물때가 잘 생기는 세면대나 싱크대에 

린스세제를 뿌리고 닦아주면 

물때나 물얼룩을 손쉽게 지울 수 있고요. 

린스 향 때문에 기분까지 좋아져요. 

 

 

린스세제 하나로만 닦아도 반짝반짝 빛이 나죠?!

샤워부스는 일반적인 물얼룩이나 물때는 기본이고, 

비눗물 얼룩까지 남아서 청소가 더 쉽지 않은데요. 

 

 

샤워부스를 청소한 다음 린스로 닦아서 마무리하면 

코팅효과 때문에 물얼룩이나 물때가 덜 생겨요.

 

 

특히 김이 자주 서리는 욕실 거울을 린스로 닦으면

얼룩 제거나 김서림 방지에 효과만점이에요. 

 

 

먼지가 유독 잘 쌓이는 가전제품을 

아주 소량의 린스로 닦아주면 

정전기나 먼지가 쌓이는걸 예방할 수 있어요. 

참고로 쉽게 손상될 수 있는 

액정 부분은 빼고 닦아주셔야 해요. 

 

 

린스는 원목가구의 냄새 제거에도 효과적이에요. 

습도가 높을 때는 원목 가구에서 

특유의 냄새가 나기도 하는데요.

마른 헝겊에 린스를 묻혀서 닦아주면 

꿉꿉한 냄새는 사라지고 

가구의 광택까지 더할 수 있답니다. 

 

 

마지막으로 섬유유연제로 활용하는 방법이에요.

따뜻한물에 소량의 린스를 풀어서 헹굴 때 사용하면 

섬유유연제와 같은 효과를 볼 수 있고요. 

오히려 더 적은(1/3정도) 양을 사용하기 때문에 

가성비도 좋아요.

 

 

샘플이나 선물세트에 들어있는 처치곤란한 린스,

얼마 남지 않아서 아깝지만 그냥 버리는 린스,

린스통에 물 부어서 사용하는 일은 이제 그만~

지금까지 오래되거나 쓰다 남은 린스 

한방울도 남김없이 활용하는 꿀팁이었습니다.

==============================

★ 매일매일 좋은글 받아보세요 ★

업데이트는 매일 진행됩니다. 

 "코코네" 카카오스토리 채널

☞ "코코네" 카카오톡 채널

☞ "코코네" 페이스북

===============================

코코네를 방문해주신 분들 감사합니다.

포스팅이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꾸~욱 부탁드려요^^ 

반응형
그리드형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