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딱딱하지 않고 부드러운 진미채볶음 황금레시피

반응형
728x170

딱딱하지 않고 부드러운 진미채볶음 황금레시피

안녕하세요. 코코언니에요~

하루 세끼 밥을 먹을 때마다
냉장고문을 열고 두리번거리며
반찬 고민을 하게 되죠. 
특별하진 않아도 맛있게 먹을 수 있는
밑반찬 하나만 있어도 
밥한공기는 뚝딱 할 수 있을 것 같은데요. 
오늘은 반찬 고민 해결해줄
진미채볶음 레시피를 소개해드릴게요^^


너무 딱딱하게 굳은 진미채볶음은
아무리 맛있어도 손이 가지 않죠.
그래서 딱딱하지 않으면서도
부드럽고 쫄깃한 진미채볶음을 만들거예요!

[진미채볶음 재료]

진미채, 고추장, 간장, 고춧가루, 올리고당,
설탕, 참기름, 깨소금.

 

 

저는 진미채를 400g정도 준비했고요. 
진미채 양에 따라 
양념 비율만 조절해 주세요~

 

 

진미채볶음을 만들 때
진미채를 세척하는 것부터 시작하는데요.
여기에 부드럽고 쫄깃한 식감을 완성하는
비법이 숨어있어요 ㅎㅎ

 

 

흐르는 물로 세척한 진미채를 찬물에 담가주세요. 

진미채가 잠기도록 물을 넉넉하게 부어주시고요. 
이 상태로 20분정도 불리면
조리가 끝나도 딱딱하게 굳지 않아요^^

 

 

찬물에 불린 진미채는
흐르는 물로 한번 더 헹구고
체에 걸러서 물기를 빼주세요. 

그다음 키친타월로 한번 더 물기를 제거하면

부드러우면서도 쫄깃한 
매력적인 진미채의 식감을 살릴 수 있어요. 

 

 

이제 프라이팬에 기름을 넉넉하게 둘러준 다음
진미채를 볶아줄 건데요. 

이전 단계에서 물기를 완전히 제거하지 않으면
기름이 튀어서 위험하니까요.
최대한 물기를 제거하고 조리해주세요. 

 

 

진미채를 1~2분정도 볶다가 양념을 해요. 
양념은 고추장2큰술, 간장3큰술, 
고춧가루3큰술, 설탕1큰술.
양념비율은 입맛에 맞게 조절해주시면 돼요^^

 

 

양념이 고루 배도록 양손으로 뒤적뒤적 볶다가

진미채에 양념이 골고루 묻으면
올리고당3큰술을 넣고 다시 볶아주세요. 

 

 

진미채는 매콤하면서 달달해야 맛있더라고요~
단맛을 싫어하면 어쩔 수 없지만
올리고당을 조금 넉넉하게 넣어야
윤기가 돌면서 더 맛있는 것 같아요^^

 

 

마지막에 참기름 두르고
깨소금까지 솔솔 뿌려서 고소함 장착하면
맛있는 진미채볶음이 완성돼요.

 

 

매콤달달한 진미채볶음 하나면
열 반찬이 부럽지 않겠죠?! ㅎㅎㅎ

 

 

진미채볶음은 조리하고 시간이 지나면
딱딱해져서 먹기 불편할 때가 있는데요. 
진미채를 불려서 조리하니까
식감이 아주 부드럽고 쫄깃해요! 

 

 

여러분들도~ 삼시세끼 반찬 고민
매콤달달 진미채볶음으로 해결해보세요^^

지금까지 시간이 지나도 딱딱해지지 않는
진미채볶음 황금레시피였습니다. 

==============================

★ 매일매일 좋은글 받아보세요 ★

업데이트는 매일 진행됩니다. 

 "코코네" 카카오스토리 채널

☞ "코코네" 카카오톡 채널

☞ "코코네" 페이스북

===============================

코코네를 방문해주신 분들 감사합니다.

포스팅이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꾸~욱 부탁드려요^^ 

반응형
그리드형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