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파보다 무서운 난방비 폭탄 피하는 법!

한파보다 무서운 난방비 폭탄 피하는 법!

안녕하세요. 코코언니에요~

며칠사이 날씨가 추워도 너무 추워졌죠.

두꺼운 패딩을 입었는데도

옷 속으로 스며드는 찬바람이 장난이 아니더라고요.

집에서 보내는 시간도 많아진 데다가

순식간에 찾아온 영하의 추위까지

난방비 폭탄 맞기 딱 좋은 상황인데요...

오늘은 매서운 한파보다 더 무서운

난방비 폭탄 피하는 노하우를 소개해드릴게요^^



날씨가 춥다고 무조건 난방을 세게 돌리는건

난방비 폭탄 맞기 딱 좋은 방법이에요.  

외부의 찬공기는 막고

내부의 따뜻한 공기는 지키면서

적정온도를 유지해야 하는데요. 



겨울철 실내 적정온도인

18~20°C를 유지하는게 가장 기본이에요. 

외부 온도가 영하로 떨어지는데

내부 온도를 너무 높게 올리면

난방의 효율이 떨어질 수 밖에 없어요.

따라서 실내외 온도차를 줄이면서

적정온도를 유지하는게 

알뜰한 난방의 노하우랍니다^^



참고로 집을 비울 때

난방을 아예 끄는 분들도 계신데요.

외출시에는 외출모드나,

평상시 실내 온도보다 2~3°C 낮게 설정하면 

기존의 온기를 최대한 유지하면서

다시 난방을 올릴 때 절약 효과도 볼 수 있어요!



난방비 절약을 위해

집안의 온기를 지키는 여러 가지 방법이 있는데요.

방이나 거실에 카펫이나 러그를 깔아놓는 것도

아주 좋은 방법이에요. 

단순히 인테리어 효과 뿐만 아니라

따뜻한 온기를 지켜주는 효과가 있기 때문에

체감온도를 높일 수 있어요. 



카펫이나 러그만큼이나 난방 효율을 높이는데 

커튼도 도움이 돼요.

특히 소재가 두꺼운 커튼은

외부에서 유입되는 찬공기와

난방열의 손실을 막아주는 아이템이에요!



이건 이미 많이들 알고계신 난방 꿀팁인데요.

겨울철 단열을 위한 아이템으로

에어캡, 일명 뽁뽁이를 빼놓을 수 없겠죠?!

창문에 에어캡이나 외풍차단비닐, 문풍지 등을 붙이면

단열효과를 UP! 시킬 수 있어요^^



아주 사소한 소품으로도

난방효과와 체감온도를 높일 수 있는데요.  

그 대표적인 예로 침구가 있어요. 



요즘엔 보온효과가 높은 침구가 많이 나오죠.

극세사이불이나 거위털이불 등

따뜻하고 포근한 느낌을 주는 침구를 활용해서

난방비도 절약하고 꿀잠도 청해보세요^^



또, 실내에서 무조건 얇은 옷을 입기 보다는

수면양말이나 수면조끼, 내복 등을 착용해서

온맵시도 뽐내고

난방비 최대 20% 절약 효과까지 누려보세요~



마지막으로 난방효과를 높이기 위해서

가습기를 활용하는 방법도 있어요. 

가습기는 겨울철 건조함을 해결해주긴 하지만

난방비 절약과는 거리가 멀어 보이는데요.

가습기에서 뿜어져 나오는 수증기로 인해

공기 순환이 더 빨라져서

집안에 열이 더 잘 전달되기 때문에

실내 온도 상승시간을 단축시킬 수 있다고 해요.



한동안 영하의 날씨가 계속된다고 하는데요.

집안에서 똑같이 시간을 보내더라도

좀 더 따뜻하게~ 난방비는 더 알뜰하게!

오늘 알려드린 꿀팁만 잘 활용하면

난방비 폭탄으로 놀랄 걱정이 없어요^^

지금까지 한파보다 무서운 난방비 폭탄 피하는 법!

슬기로운 보온 생활 꿀팁이었습니다. 



==============================

★ 매일매일 좋은글 받아보세요 ★

업데이트는 매일 진행됩니다. 

 "코코네" 카카오스토리 채널

☞ "코코네" 카카오톡 채널

☞ "코코네" 페이스북

===============================

코코네를 방문해주신 분들 감사합니다.

포스팅이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꾸~욱 부탁드려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