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맛에 매콤함을 더한 KFC ‘켄터키치킨버거 스파이시’ 리뷰

미국맛에 매콤함을 더한 KFC ‘켄터키치킨버거 스파이시’ 리뷰

안녕하세요. 코코언니에요~

켄터키치킨버거는

2019년 미국에서 품절사태를 일으켰던 버거에

KFC의 맛을 더해서 출시한 버거인데요.

기존 켄터키치킨버거 오리지널에 

매콤한 맛을 더한 

켄터키치킨버거 스파이시도 나왔더라고요.

오리지널 보다 나은 스파이시인지

제가 한번 먹어볼게요^^



켄터키치킨버거 스파이시.

가격은 배달 기준으로 5,400원이고,

버거 포장지는 기존 오리지널과 같은데,

가운데 ‘스’라고 손글씨로 써 놨네요 ㅎㅎ



버거 비주얼은 켄터키치킨버거 오리지널과

차이를 전혀 못 느끼겠더라고요.

여전히 너무 심플한...



촉촉하다는 브리오슈번은 역시나 눌려있음.



버거 밖으로 삐져나온 치킨패티.

고소한 빵 냄새에

두툼한 패티는 맛있어보이는데요. 

채소라고는 피클 하나뿐이라서 아쉬워요.



넓적하고 두툼한 치킨패티에

치즈소스처럼 보이는게 바로

스파이시 소스에요. 



스파이시라고는 하지만

매콤한 느낌은 거의 없었어요. 



새콤달콤아삭한 피클 3개.

치킨패티와 잘 어울리긴 하지만

가격에 비해 심하게 썰렁하죠?!

스파이스소스만 더해졌을 뿐

다른건 다 똑같네요.



오리지널에 아주 살짝 매콤함이 더해져서

덜 느끼한 것 같긴 한데요. 

스파이시소스도 너무 적어서

오리지널이 스파이시같고

스파이시가 오리지널 같고 그러네요. 

그나마 통다리살로 만든 치킨패티는

퍽퍽하지 않고 짭조름해요. 



솔직히 켄터키치킨버거는

아쉬움이 컸던 버거인데요. 

매콤버전의 켄터키치킨버거 스파이시도

역시나 그대로더라고요.



기본에 굉장히 충실한 오리지널버거에서

아주 살짝 매콤함을 추가한 

켄터키치킨버거 스파이시.

이 미국맛은 여전히 제 취향은 아닌 듯 해요^^;

이상 미국맛에 매콤함을 더한 

KFC ‘켄터키치킨버거 스파이시’ 

내돈내먹 솔직리뷰를 마치겠습니다. 


★ 본 포스팅은 협찬, 홍보나 비방의 의도가 전혀 없으며, 직접 사먹고 솔직하게 리뷰했습니다.



==============================

★ 매일매일 좋은글 받아보세요 ★

업데이트는 매일 진행됩니다. 

 "코코네" 카카오스토리 채널

☞ "코코네" 카카오톡 채널

☞ "코코네" 페이스북

===============================

코코네를 방문해주신 분들 감사합니다.

포스팅이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꾸~욱 부탁드려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