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FC가 작정하고 자극적으로 만든 것 같은 바로 그 버거!

KFC가 작정하고 자극적으로 만든 것 같은 바로 그 버거!

안녕하세요. 코코언니에요~

요즘 신제품 쏟아내느라 정신이 없는 KFC에서

얼마전 출시한 신제품 버거를 먹어봤어요. 

그 주인공은 바로 더블치즈베이컨버거!

치즈랑 베이컨이 더블이면 2배 더 맛있을지

제가 한번 먹어볼게요^^



더블치즈베이컨.

버거 단품 기준으로 7,000원이라서

그리 착한 가격은 아니지만

치즈가 더블이라는 것에 혹해서 주문했고요ㅋ

비싼 몸값 자랑하는만큼

일반 종이가 아니라 케이스에 포장해주네요.



박스를 열면 맨질맨질한 브리오슈번과

노란 치즈, 그리고 베이컨이 보여요. 



홈페이지 속 사진보다 좀 더 납작하고

베이컨이 덜 구워진 느낌은 들지만

전체적인 비주얼은 나쁘지 않았어요.



다른쪽에서 보니까

베이컨 위로 치즈가 그냥 막 녹아내렸더라고요.

이정도로 흘러내리는걸 보면

치즈는 더블 인정!



빵에 묻어있는게 소스가 아니라 치즈에요. 



치킨패티와 베이컨 위에 치즈가 녹아서

마치 치즈소스처럼 보여요~



개인적으로 KFC에서는 크리스피치킨을 좋아하는데

버거에 들어있는 패티는 오리지널치킨이었어요.



돈까스소스 느낌의 갈색소스도 뿌려져 있어요.



버거를 한입 먹어본 순간

제가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자극적인 맛에 놀랐어요.

치즈랑 베이컨 둘 다 짭조름한 맛이 강한데다

다른 버거에 비해 더블로 들어있어서

2배로 더 자극적이더라고요. 

반 정도 먹다가 든 생각은

치즈나 베이컨 둘 중 하나만 더블이었으면

좀 더 부담없이 먹을 수 있지 않았을까?!

라는 생각이 들었어요. 



제가 워낙 치즈를 좋아해서 

진한 더블 치즈는 괜찮았는데,

베이컨 더블은 좀 과하더라고요. 

게다가 돈까스를 찍어먹어야 할 것 같은

짭조름한 소스까지 더해져서 짠맛 2배.



버거 속 오리지널치킨은 튀김옷이 두껍고

눅눅해져서 식감이 좀 아쉬워요. 

KFC에서는 더블치즈베이컨버거를 두고

상상 이상의 맛을 즐겨보라고 하지만

맛은 어디까지나 상상했던 딱 그맛이고요.

자극적인 맛이 상상 이상이었어요^^;

평소에도 자극적인 맛을 즐긴다면 모를까

치즈덕후인 저에게도 쉽지 않네요ㅎㅎㅎ

이상 KFC가 작정하고 자극적으로 만든 것 같은 

바로 그 버거!

‘더블치즈베이컨버거’ 솔직리뷰를 마치겠습니다.


★ 본 포스팅은 협찬, 홍보나 비방의 의도가 전혀 없으며, 직접 사먹고 솔직하게 리뷰했습니다.



==============================

★ 매일매일 좋은글 받아보세요 ★

업데이트는 매일 진행됩니다. 

 "코코네" 카카오스토리 채널

☞ "코코네" 카카오톡 채널

☞ "코코네" 페이스북

===============================

코코네를 방문해주신 분들 감사합니다.

포스팅이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꾸~욱 부탁드려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1)

  • Favicon of https://fefehehe.tistory.com BlogIcon 휘게라이프 Gwho
    2020.05.21 11:33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