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식집떡볶이 맛 내는 초간단 비법

분식집떡볶이 맛 내는 초간단 비법

안녕하세요. 코코언니에요~

요즘엔 떡볶이에 다양한 재료를 추가해서

고급요리 느낌을 물씬 살리기도 하는데요. 

그래도 역시나 가장 맛있는 떡볶이는

분식집 떡볶이가 아닐까요?! ^^

컵에 담아 먹어도 맛있고,

친구들이랑 먹으면 더 맛있고,

어른이 되도 생각나는 

분식집 떡볶이 맛 내는 비법을 알려드릴게요. 



학교 앞 분식집에서 먹던 떡볶이는

특별한 재료 없이도 이상하게 맛있는데요. 

떡볶이 양념 비율만 잘 맞추면

집에서도 분식집 떡볶이 맛을 낼 수 있어요^^

[분식집 떡볶이 재료]

떡볶이떡, 어묵, 양배추, 대파, 

고추장, 간장, 설탕, 다진마늘.



고급지거나 특별한 재료도 필요 없고요. 

집에 있는 간단한 양념 몇가지와

어묵정도만 추가하면 맛 보장! ㅎㅎ

참고로 저는 고추장이 조금 매운편이라서

집에 있는 양배추도 조금 넣었어요. 



고추장, 설탕, 간장, 다진마늘

3:1:1:1 비율로 섞어주면  

호불호 없는 떡볶이 양념장이 완성되는데요. 



손가락으로 살짝 찍어서 맛을 보면

고추장의 칼칼함과 적당한 단맛으로

입맛이 확 살아나요~



그리고 여기서 잠깐!

떡과 양념을 한꺼번에 넣고 조리해도 되지만

말랑말랑한 떡에 양념장을 반정도 넣고

잘 버무려서 5분만 숙성시키면

떡에 간이 찰떡같이 배서 더 맛있어요^^



재료준비가 끝나면

넓적한 프라이팬에 기름을 약간만 두르고 

양념에 버무린 떡을 넣어서 볶아주세요. 

물을 붓기 전에 떡을 먼저 볶아주면

양념도 더 잘 배고,

떡의 쫄깃한 식감도 업그레이드 돼요.



떡이 노릇노릇해지기 시작하면

떡이 잠길랑 말랑하게 물을 부어주세요.



그리고 썰어놓은 어묵과 양배추도 넣고

남은 양념장으로 간을 맞춰주세요. 

저는 떡볶이떡200g에 고추장3큰술을 사용했는데요. 

재료의 양에 따라 양념장도 양을 늘려주시면 되고요. 

양념 비율만 지키면 맛은 문제없어요^^



떡볶이 국물이 자작해져서 양념이 잘 배어들면

대파 넣고 전체적으로 볶아준 다음 마무리해요. 



아는맛이 더 무섭다고 하던가요?!

분식집에서 먹던 매콤달달한 떡볶이 맛 그대로고요.

쫄깃한 떡에 양념이 쏙쏙 배어있어서

진짜 맛있어요^^



너무 매우면 아이들이 먹기 부담스럽고

너무 달면 금방 물릴 수 있는데요.

이건 적당히 매콤하면서 달콤하고

텁텁하지 않아 자꾸 당기는 맛이에요 ㅎㅎㅎ



너무 오래 끓이면 어묵이 흐물거리는데

떡이랑 어묵 둘 다 쫄깃해서 더 맛있네요.



분식집에서 먹던 여러 가지 음식들 중에서도

떡볶이는 국민간식이라고 말할 정도로

맛으로, 추억으로 어디하나 빠지지 않는 원탑인데요!

집에서 만들어먹어도 여전히 맛있네요^^

여러분들도 학교 앞 분식집떡볶이가 생각날 때

꼭 한번 만들어서 드셔보세요~

지금까지 분식집 떡볶이 맛 내는 비법이었습니다.



==============================

★ 매일매일 좋은글 받아보세요 ★

업데이트는 매일 진행됩니다. 

 "코코네" 카카오스토리 채널

☞ "코코네" 카카오톡 채널

☞ "코코네" 페이스북

===============================

코코네를 방문해주신 분들 감사합니다.

포스팅이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꾸~욱 부탁드려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