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혜 속 밥알을 그냥 버리면 안 되는 이유

식혜 속 밥알을 그냥 버리면 안 되는 이유

안녕하세요. 코코언니에요^^

달달한 식혜는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하지만

식혜 속 밥알은 호불호가 조금 갈리는 것 같아요.

그래서 식혜를 마시고 남은 밥알은

그냥 버리는 경우도 많은데요. 

오늘은 식혜 속 밥알을 

그냥 버리면 안되는 이유를 알려드릴게요!



식혜가 담겨있던 페트병인데요. 

식혜를 따라 마시긴 했지만

바닥에 밥알이 꽤 많이 남아있어요. 

식혜를 덜어서 마신 그릇 속에도

많은양은 아니지만 밥알이 남았더라고요. 



물론 식혜 속 밥알을 좋아하는 분들은

숟가락으로 떠서 드시기도 하는데요. 

그래도 아깝게 버려지는 밥알이 꽤 많죠. 



버려지는 식혜 밥알이 아까운 분들은

그냥 버리지 말고 따로 모았다가

설거지 할 때 활용해보세요.

준비물은 식혜 밥알에 식초만 더하면 충분해요^^



특히 오늘 알려드리는 꿀팁은

기름기 가득한 설거지에 안성맞춤이랍니다! 



다시백에 식혜 밥알과 식초 1큰술을 넣으면

밥알과 식초는 천연세제 역할을,

다시백은 수세미 역할을 해서

사용도 아주 간편해요. 



키친타월로 기름기를 닦아내긴 했지만

여전히 미끌미끌한 프라이팬을

살살 문질러서 닦았어요. 

식혜 밥알 속 전분과 당 성분이

기름기를 흡착해서 제거하고

식초가 한번 더 기름기를 잡아줘서

화학세제를 사용하지 않아도 세척이 가능해요. 



식혜 밥알+식초 세척이 끝나고

따뜻한 물로 헹궈주기만 했는데요. 



기름기가 정말 말끔히 제거됐어요. 



혹시나 하는 마음에 기름종이로 확인도 해 봤는데요. 

프라이팬에 기름종이를 마구 문질러도

기름의 흔적이 하나도 없더라고요.

잔여 기름이나 잔여 세제 걱정 없는

그야말로 효과만점 천연세제죠?! ^^



명절 때 사용하는 조리도구나 그릇들은

기름기가 워낙 많아서

설거지할 때 더 신경이 쓰이죠.

그럴 때 식혜 밥알을 따로 모아서 활용하면

효과적인 기름기 제거는 물론

식혜 밥알도 아깝게 버리지 않아도 되니까요

여러분들도 꼭 한번 활용해보시길 바랄게요.

지금까지 식혜를 마시고 남은 밥알을 활용하는

명절에 더욱 유용한 꿀팁이었습니다. 



==============================

★ 매일매일 좋은글 받아보세요 ★

업데이트는 매일 진행됩니다. 

 "코코네" 카카오스토리 채널

☞ "코코네" 카카오톡 채널

☞ "코코네" 페이스북

===============================

코코네를 방문해주신 분들 감사합니다.

포스팅이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꾸~욱 부탁드려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2)

  • Favicon of https://kry0104.tistory.com BlogIcon 또바기맘
    2020.09.30 16:17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robohouse.tistory.com BlogIcon 작크와콩나무
    2020.10.01 21:24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