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에서 핫한 ‘인절미크림빵’ 먹어봤어요!

SNS에서 핫한 ‘인절미크림빵’ 먹어봤어요!

안녕하세요. 코코언니에요~

얼마전 빵집앞을 지나다가 줄이 길게 늘어선 걸 보고

참새가 방앗간을 그냥 지나칠 수 있나요!

도대체 어떤 빵이길래 저렇게 인기가 많은건지

급 궁금해져서 저도 한번 먹어봤어요. 

얌얌식빵 ‘인절미크림빵’ 솔직리뷰를 시작할게요^^



제가 방문한 곳은 얌얌식빵인데요. 

기능장의 집이라고 써 있더라고요. 

그리고 길게 늘어선 줄은

바로 이 빵 때문이었어요.

인절미크림빵!



인절미크림빵은 쫄깃쫄깃한 식감의 빵 속에

달콤한 크림과 팥앙금이 듬뿍 들어있고,

차갑게 먹어도 맛있는 크림빵이라고 해요.

가격은 하나에 3,500원이에요. 

찹쌀떡을 크게 키워놓고

콩고물을 잔뜩 묻힌 것 같은 비주얼이죠?!

직원분 말로는 만들어서 나오자마자 다 나가는데

저보고 운이 좋다고 하더라고요.

정말 운이 좋은지는 먹어봐야 알겠죠^^;



인절미크림빵은 콩고물이 잔뜩 묻어있어서

하나하나 개별포장 해 줬어요.



봉지에서 꺼내자마자 

고소한 인절미 냄새가 진동을 해요.

이걸 보고 누가 빵이라고 하겠어요.

누가 봐도 이건 떡이죠! ㅎㅎㅎ



가운데를 잘라보면 속을 꽉 채운 크림이 보여요.



제가 상상했던 하얀색 크림은 아니고

크림에도 콩고물을 섞은 듯 한 색이에요.



빵은 너무 얇지도 않고 또, 너무 두껍지도 않고

크림과 팥맛을 잡아줄 정도의 적당한 두께였어요. 



인절미크림빵을 손으로 살짝 눌러보면

속에 들어있는 크림이 꿀렁 하고 나와요 ㅋ



크림만 따로 맛을 보면

크림에서도 살짝 찰기가 느껴진다고 할까요?!

부드러우면서도 크리미한 식감이 입안을 꽉 채워요.



크림의 양에 비해 과하게 달진 않은데

아무래도 크림양이 많다보니까

반정도 먹었을 때 아메리카노 생각이 나더라고요^^;



떡을 먹는 것처럼 쫄깃하고

콩고물까지 묻어있어서

눈감고 먹으면 인절미라고 생각할 것 같아요.



맛이나 비주얼로 보면

빵보단 떡에 가까운 느낌이었어요. 

쫄깃한 빵의 식감과

고소한 크림, 달달한 팥의 조합이

말 그대로 크리미한 인절미였어요.

개인적으로는 딱 반정도 먹었을 때가

가장 맛있게 먹을 수 있는 것 같고요.

냉장고에 넣었다가 차갑게 먹으니까

오히려 느끼함이 줄어서 낫더라고요. 

저렴하지 않은 가격과

먹을 때 콩고물이 다 떨어져서 

깨끗하게 먹을 수 없다는 것만 빼면

한번쯤 먹어볼만한 빵? 떡? 이었어요^^

이상 줄서서 사먹는 얌얌식빵 

‘인절미크림빵’ 내돈내먹 솔직리뷰를 마치겠습니다.


★ 본 포스팅은 협찬, 홍보나 비방의 의도가 전혀 없으며, 직접 구매해 솔직하게 리뷰했습니다.



==============================

★ 매일매일 좋은글 받아보세요 ★

업데이트는 매일 진행됩니다. 

 "코코네" 카카오스토리 채널

☞ "코코네" 카카오톡 채널

☞ "코코네" 페이스북

===============================

코코네를 방문해주신 분들 감사합니다.

포스팅이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꾸~욱 부탁드려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5)

  • Favicon of https://badayak.com BlogIcon 바다야크
    2019.12.28 10:41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coach-j.tistory.com BlogIcon 코치J
    2019.12.28 11:18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toreerang.tistory.com BlogIcon 토리의추억
    2019.12.28 13:28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buya1.tistory.com BlogIcon 체질이야기
    2019.12.28 14:19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jelluya.com BlogIcon 젤루야
    2019.12.29 00:42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