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칼한 국물로 속풀이에 안성맞춤! 죽전 만두전골 맛집 리뷰

칼칼한 국물로 속풀이에 안성맞춤! 죽전 만두전골 맛집 리뷰

안녕하세요. 코코언니에요~

겨울엔 국물요리가 땡기는 날이 많죠.

게다가 명절에 기름진 음식을 많이 먹으면

칼칼하고 개운한 음식을 찾게 되는데요.

깔끔한 국물에 속이 꽉 찬 만두를 넣은

만두전골로 유명한 죽전 맛집을 소개해드릴게요^^



수담은 죽전에서 유명한 만두전골 맛집이에요.

저도 뜨끈한 국물이 생각나는 겨울에는

종종 먹으러 가곤 하는데요. 

이번에 방문했을 때도 여전히 맛있더라고요~



이미 방송에 수차례 소개된 맛집이기도 해요.

개인적으로 방송에 나온 맛집들 중에서

만족스러운 곳을 찾기가 힘들었는데요.

여기는 괜찮았어요.



저는 항상 만두전골을 주문해요.

담백한 국물이 땡기는 날은 담백버섯만두전골,

칼칼한 국물이 땡기는 날은 얼큰버섯만두전골.

이날은 얼큰버섯만두전골로 정했어요! 

반찬은 김치2종뿐이지만

다른 반찬은 굳이 필요없을 것 같아요. 

얼큰버섯만두전골 (1인/3개) 11,000원

담백버섯만두전골 (1인/3개) 11,000원

칼국수 사리 2,000원

볶음밥 2,000원



얼큰버섯만두전골 등장!



빨간 국물에

큼직한 만두와 칼국수 사리가 들어있어요. 

비주얼만 봐도 어떤 맛인지

대충 감이 오시죠? ^^



만두는 이미 익은 상태라서 바로 먹어도 되지만

나머지 재료들과 같이 끓여주면

칼칼한 국물맛이 만두속에 배서 더 맛있어요.

물론 국물맛도 더 좋아지고요~



얼큰버섯만두전골은

한마디로 속이 풀리는 음식이에요. 

국물이 매콤하면서 칼칼하긴 한데요.

인위적이고 자극적인 매운맛이 아니라

정말 딱 속이 풀리는

깔끔하게 칼칼한 맛이에요. 



저는 개인적으로 만두전골에 들어가는 만두는

만두피가 얇은걸 선호하거든요.

근데 수담 만두가 딱 그렇더라고요. 



속이 살짝 비치는 얇은 만두피에

만두소를 꽉 채워서

만두만 먹어도 든든해요. 

고기에서 나온 육즙도 그대로고

뜨거울 때 먹으면 

입천장이 까지는 것 빼고는

정말 맛있어요 ㅋ



여러 가지 재료에서 우러나온 맛이

국물맛을 내는 것 같은데요.

특히 버섯에서 우러나온 향이

풍미를 살려주는 것 같아요. 



만두 먼저 골라서 먹고

칼국수는 좀 더 끓였어요.

국물맛이 칼국수 면에 배서 이것도 맛나요!

저는 칼국수 먹을 땐

담백버섯만두전골이 더 입에 맞긴 한데요.

얼큰버섯만두전골의 칼국수는

해장용으로 제격인 것 같아요^^;



마지막에 볶음밥은 필수! 아시죠? ㅎㅎ

전골요리치고는 맛이 자극적이지 않은데

볶음밥도 담백하고 괜찮더라고요. 

볶음밥에 김치 올려서 먹으면 맛있어요.

부담스럽지 않은 매콤칼칼한 국물이 생각나거나

명절날 기름진 음식으로 놀란 속을

개운하게 진정시키고 싶을 때 안성맞춤인

수담의 얼큰버섯만두전골!

내돈내먹 솔직리뷰를 마치겠습니다. 


★ 본 포스팅은 협찬, 홍보나 비방의 의도가 전혀 없으며, 직접 사먹고 솔직하게 리뷰했습니다.



==============================

★ 매일매일 좋은글 받아보세요 ★

업데이트는 매일 진행됩니다. 

 "코코네" 카카오스토리 채널

☞ "코코네" 카카오톡 채널

☞ "코코네" 페이스북

===============================

코코네를 방문해주신 분들 감사합니다.

포스팅이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꾸~욱 부탁드려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3)

  • Favicon of https://beauty-joy.tistory.com BlogIcon 뷰티 조이
    2020.01.24 13:55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toreerang.tistory.com BlogIcon 토리의추억
    2020.01.24 16:17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poli42.tistory.com BlogIcon 묭수니
    2020.01.24 21:38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